2월 17일부터 서울·경기 전지역 고양이 동물등록 가능
상태바
2월 17일부터 서울·경기 전지역 고양이 동물등록 가능
  • 김포부동산신문
  • 승인 2020.02.12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naver blog sunvely
사진 : naver blog sunvely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고양이의 유실을 방지하기 위해 20181월부터 추진 중인 고양이 동물등록 시범사업을 217일부터 서울특별시 및 경기도 전 지역으로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지역 확대는 지난 115일 발표한 `20~`24년 동물복지종합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되며, 217일부터 서울 및 경기 전지역, 기존 시범사업 운영 지역에서 고양이 동물등록이 가능해진다. 고양이 동물등록 시범사업은 해당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만 참여가 가능하며, 내장형 무선식별장치 방식으로만 등록이 가능하다.

등록을 희망하는 고양이 소유자는 고양이와 동반하여 지역내 동물등록대행기관을 방문, 수수료(1만원)와 무선식별장치 비용 등을 납부하고 등록하면 된다. 동물등록대행기관 위치는 거주하는 지자체에 문의하거나, 동물보호관리시스템(www.animal.go.kr)을 통해 확인이 가능하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최근 유실·유기 고양이가 증가하는 등 고양이 동물등록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다.”고 하면서, “고양이 동물등록 시범사업을 통해 고양이 동물등록 필요성에 대한 소유자 인식 개선을 유도하는 한편, 고양이 동물등록 방식, 등록 기준 월령 등을 구체화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편집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